'마케팅 불변의 법칙'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7.12.08최초는 성공한다 : 리더십의 법칙(4)

최초는 성공한다 : 리더십의 법칙


AJC1

코카콜라, 스카치 테이프, 포스트잇, 타이레놀, 페덱스, 게토레이, 질레트, 

타임, 크라이슬러, 하이네켄, 아이폰


위 브랜드의 공통점은 무엇일까요? 바로 해당 시장에서 소비자의 마음속에 최초로 기억된 브랜드

라는 것입니다. 그리고 그 브랜드들은 모두 시장에서 리더가 되었습니다. 



최초의 콜라 : 코카콜라

코카콜라는 아사 캔들러를 통해 1892년 대중들에게 처음 알려지게 되었습니다. 사실 코카콜라의 

발자는 존 펨버튼 박사입니다. 그는 여러가지 재료를 혼합해 약품을 만드는 재주가 있었고, 그는 

코카-콜라 시럽을 생산해 소다수 음료수를 개발했습니다. 이 음료는 자신이 운영하는 약국에 

진열되어 한 잔당 5센트로 판매되었습니다. 존 펨버튼은 광고 전단과 상품 교환권에 약 74달러

투자했지만, 코카-콜라는 하루 평균 6잔이 판매되었고 첫 해 총 수입은 50달러에 불과했습니다. 


Mike Mozart

존 펨버튼은 코카콜라의 성장가능성이 없다고 생각했고, 자신의 사업지분을 쪼개서 았는데, 

그 중 한 사람이 아서 캔들러였습니다. 아서캔들러는 사업능력이 탁월했고, 코카콜라의 소유권을

확보하여 1892년 코카콜라-컴퍼니를 설립하기에 이릅니다. 이것이 현재 콜라의 대명사가 된 코카

콜라의 시초입니다.




최초의 셀로판 테이프 : 스카치 테이프

스카치 테이프는 3M에서 개발한 최초의 셀로판 테이프입니다. 현재까지도 너무나 다양한 곳

에 활용되고 있는 제품입니다. 스카치 테이프가 놀라운 점은 보통명사로 자리잡았다는 것입니다. 

사람들은 스카치 테이프를 찾지 셀로판 테이프를 찾지 않습니다. 


Roadsidepictures

더불어, 포스트잇도 마찬가지입니다. 붙였다 떼어냈다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는 이 메모지는 원래 안

어지는 접착제를 연구하다 잘못 생산된 불량품에서 개발이 비롯되었습니다. 불량품이 나왔을 당시

연구소 직원 아서 프레이는 이것을 이용한 아이디어를 떠올려 붙였다 떼었다 할 수 있는 메모지

포스트잇을 개발하게 됩니다. 


스카치 테이프나 포스트잇처럼 사람들의 기억에 최초로 들어간 브랜드는 보통명사로 자리잡

을 수 있습니다. 이 외에도 타이레놀, 코크, 페덱스, 고어텍스, 지프 등도 마찬가지입니다.




타이레놀은 해열진통제 시장의 최초 브랜드입니다. 타이레놀 이외의 해열진통제의 브랜드

가 무엇이 있는지 모를 정도입니다.

게토레이는 최초의 스포츠 음료 브랜드입니다.

질레트는 최초의 안전면도기입니다.

아이폰은 현재 모습의 스마트폰을 최초로 사람들에게 보급한 브랜드입니다.

하이네켄은 미국 최초의 수입맥주입니다.

타임은 미국 최초의 시사잡지입니다.

크라이슬러는 최초의 미니밴입니다. 


이들은 모두 최초로 기억되어 오랫동안 리더브랜드로 자리 잡았습니다.



Sr.X

이러한 명제를 뒷바침하는 또 다른 예는 하버드는 미국 최고의 대학입니다.  하버드는 동시에 미국 

최초의 대학교입니다. 


에디슨은 최초로 전구를 상업화한 인물입니다. 이 전에도 많은 발명가에 의해 전구는 발명되었지만, 

발열시간이 짧아 실용성이 없었습니다. 이후에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여 최초의 필라멘트 전구를 발

명해 내고, 오늘날까지도 전구의 최초 발명가라는 수식어가 따라다닙니다.


닐 암스트롱은 최초로 달 착륙에 성공한 인물입니다. 하지만 두번째로 달에 착륙한 버즈 올드린을 

아는 사람은 아무도 없을 것입니다.



우리는 최고가 되려고 하기 이전에 최초가 되기위한 고민을 먼저 해야할 것입니다.



출처 : 마케팅 불변의 법칙



도움이 되셨다면

공감♥ 버튼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




Posted by 해결하는 Gongmyung
Comments

티스토리 툴바